제35회 신한동해오픈, 국내외 최고의 선수 총 출동

김영식 | 기사입력 2019/09/19 [04:16]

제35회 신한동해오픈, 국내외 최고의 선수 총 출동

김영식 | 입력 : 2019/09/19 [04:16]

▲ '제35회 신한동해오픈' 연습라운드가 있던 하루 전날 사인볼을 들고 있는 문경준 프로     © 뉴스n경기



 '제35회 신한동해오픈(총상금 12억 원, 우승상금 2억 1600만 원)'이 오늘 19일부터 22일까지 인천 서구의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USA, 오스트랄아시아코스(파71, 7,238야드)에서 나흘 간 열린다.

 

이 번 대회부터 KPGA 코리안투어, 일본투어, 아시안투어 3개 투어가 공동 주관하는 최초의 대회로 열리게 되며, 오늘 대회를 시작으로 3년간 열리게된다. 각 투어 상위권 선수가 출전함에 따라 선수들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또한, 이 번 대회 성적이 다음 달 열리는 CJ컵의 출전권에도 영향이 있어 연습라운드를 마친 선수들의 각오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웠다. 

 

지난 주 일본투어에서 두 대회 연속 우승을 차지한 함정우 선수는 "우승해서 요즘 기분이 좋다."며 현재 기분을 전하고, "러프가 길지만 코스가 상태가 좋고, 최선을 다해 열심히 쳐서 좋은 성적, 경쟁력 있는 경기를 펼쳐보겠습니다."라고 각오를 전했다.

 

현재 제네시스 상금순위 1위에 자리한 서요섭(23, 비전오토모빌)선수는 "최근 대회가 없어 많은 휴식을 취했고, 연습을 많이 했기 때문에  좋은 결과가 있을것 같고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하며 각오를 전했다.

 

대회가 열리는 청라 베어즈베스트의 긴 러프와 거센 바람을 이겨내는 선수가 이 번대회의 우승컵을 들어올리는 영광을 차지하게 될 것이다.

김영식 newsgg01@daum.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